도로공사, 쉴드TBM 공법 한강터널 홍보관 개관

쉴드TBM 축소모형, VR 체험, 가상 터널 체험 등 콘텐츠 구성

이현식 | 기사입력 2021/07/09 [14:34]

도로공사, 쉴드TBM 공법 한강터널 홍보관 개관

쉴드TBM 축소모형, VR 체험, 가상 터널 체험 등 콘텐츠 구성

이현식 | 입력 : 2021/07/09 [14:34]
 


수도권 제2순환선 공구에 한강터널(쉴드TBM 터널) 홍보관 개관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국내 쉴드TBM 터널 중 최대 직경(14m)인 한강터널의 홍보관을 김포-파주 2공구 현장사무소에 개관했다고 9일 밝혔다.

    

한강터널은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노선 중 김포에서 파주까지 연결하는 2.98km의 국내 최초 한강하저 

도로터널이며, 굴착직경이 14m로 쉴드TBM 터널 중 국내 최대 규모이다.

 

쉴드TBM(Tunnel Boring Machine) 공법은 원통형 굴삭기를 땅속에 넣어 수평으로 굴진하여 터널을 시공하는 방법으로, 기존의 발파를 통한 굴착 방법과 비교했을 때 소음, 진동, 분진 등의 환경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해당 공법에 쓰이는 쉴드TBM 장비는 세계 최대 TBM 제작사인 독일 헤렌크네히트 사의 제품으로 장비길이 125m, 무게 3,200톤, 최대 추진력은 17,100톤이다. 올해 8월 국내 반입 후 조립과정을 거쳐 내년 2월부터 터널 굴진이 가능하다. 

 

한강터널 홍보관은 한강터널의 사업 개요 및 시공 공법에 대한 설명과 쉴드TBM 축소모형을 배치해 시공 원리 등을 소개하고, VR 기기로 쉴드TBM의 내부구조를 체험할 수 있으며 가상 터널 체험관을 통해 터널의 시공 과정과 완공 후의 모습을 전면과 양 벽면에서 영상을 표출해 공간감을 극대화하는 시스템인 다면영상으로 볼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화문과 시청 사이
메인사진
도로에 흐트러진 노란 은행잎과 함께 깊어가는 가을 정취
이전
1/2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