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디지털 물류 실증사업 발표회' 개최

디지털 도시물류체계, 신기술 활용 물류서비스 실증사례 등 소개

송승재 | 기사입력 2022/04/26 [10:17]

국토부, '디지털 물류 실증사업 발표회' 개최

디지털 도시물류체계, 신기술 활용 물류서비스 실증사례 등 소개

송승재 | 입력 : 2022/04/26 [10:17]

 


국토교통부는 26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물류 혁신사례를 공유하고, 현재 추진 중인 사업을 소개하는 ‘디지털 물류 실증사업 발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물류 실증사업’은 대상지역과 사업내용에 따라 2가지 유형으로 구분하는데, 기존 도시에 무인배송, 공유물류 등 스마트 기술을 활용하여 구체적인 물류 문제를 해결하는 ‘물류서비스 실증사업’과 신규 도시에 적정 물류 인프라를 고려한 지역개발, 특화 물류사업 등에 대한 계획을 수립하는 ‘물류시범도시 조성 지원사업’으로 구분한다. 

 

지난해부터 공모를 거쳐 12건 사업(서비스 실증 8건, 시범도시 4건)이 선정됐으며, 지자체‧민간기업 등이 참여하여 실증‧계획을 추진해 오고 있다.

 

이번 발표회는 물류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여 요구되는 미래 물류체계 구상을 소개하고, 신기술을 활용한 실증사례를 소개하는 순으로 진행한다.

 

1부에서는 ‘디지털 도시물류 구상’을 주제로 미래 물류 인프라 등 미래상을 공유하고, ‘물류시범도시 조성 지원사업’에 참여 중인 지자체 등에서 계획 방향을 발표한다. 

 

부산(에코델타시티), 화성(송산그린시티), 창원(마산해양신도시), 서울(용산전자상가)를 대상으로 한 친환경 물류시스템, 공동배송, 물류특화 도로망 계획 등 각 도시별 디지털 물류체계 구상이 소개된다.

 

2부에서는 ‘디지털 물류 동향과 전망’과 해외 사례 등을 살펴보고, ‘물류서비스 실증사업’에 참여 중인 지자체별로 실증 경험과 앞으로의 추진 계획 등을 소개한다. 

 

김천시는 드론‧로봇을 활용한 라스트마일 혁신, 제주도는 공유형 물류서비스, 청주시는 온라인 도매시장 구축 및 배송혁신에 대한 실증사업 내용을 소개하고 앞으로의 계획을 공유한다.

 

서울시는 소규모 공동배송센터 및 주유소 물류복합화 사업 등을 소개하고, 인천시는 주차공간을 활용한 당일 공동배송, 김해시는 의약품 공동보관 등 콜드체인 시스템, 익산시는 농촌마을 순회‧집화 물류 실증계획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국토교통부 구헌상 물류정책관은 “물류체계의 디지털 전환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발표회도 그 하나로 의미 있는 성과와 경험이 공유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포럼 등 소통 기회를 확대하여 지자체, 관련업계 등과 공감대를 넓히고 협력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화문과 시청 사이
메인사진
도로에 흐트러진 노란 은행잎과 함께 깊어가는 가을 정취
이전
1/2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