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전국 최초로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상시 예방시스템 구축...금년 12월 운영

유흥주점, 심야카드 사용, 선물구매 등 고질적인 보조금 부정 사용 예방

김성 | 기사입력 2022/11/29 [13:38]

서울시, 전국 최초로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상시 예방시스템 구축...금년 12월 운영

유흥주점, 심야카드 사용, 선물구매 등 고질적인 보조금 부정 사용 예방

김성 | 입력 : 2022/11/29 [13:38]

 


서울시는 전국 최초로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방지를 위해 청백-e시스템에 지방보조금 관리시스템을 추가로 연계하여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상시 예방시스템’을 12월 1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청백-e 시스템은 재정·인사·급여·지방세·세외수입 등 지방행정 정보시스템의 자료와 신용카드사의 승인자료 등 데이터를 활용하여 부정사용 징후나 행정 착오를 추출하고 담당공무원에게 실시간으로 전송하여 사전에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은 지방보조금 사업특성에 맞는 체계적인 현장지원을 위하여 사업 전 단계의 온라인 서비스로 지방보조사업자와 지원부서와의 긴밀한 사업추진을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을 통하여 사업공고 신청/공모, 카드·계좌 조회 및 관리기능, 지출결의서 작성, 정상보고서 관리 등을 할 수 있으며, 지방보조금 사업을 온라인으로 관리할 수 있다.

 

기존에는 지방보조사업자가 사업완료 후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에 지출결의서 등 실적완료보고서를 제출하면, 市 보조금 사업담당자 등이 사후에 일일이 대조 확인하는 방식으로 정산검사를 했다. 

 

그러나 이러한 방식으로 할 경우 행정적·인력적 한계로 인해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적발’을 누락시킬 우려가 있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서울시는 2022년 3월 한국지역정보개발원에 개발의뢰 하여, 지방재정·지방세·세외수입 등 기존 5개 업무분야 외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을 추가로 연계했다. 그 결과 지난 10월 전국 최초로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방지를 위한 청백-e 시스템 상시감시체계를 구축완료 했다.

 


주요 지방보조금 분야 예방행정 시나리오 구축 내용으로는 사용금지업종 카드사용 등 청백-e 시스템 ‘예방행정 시나리오’ 4종이며, 그동안 보조사업 운영실태 특정감사 과정 등에서 적발되었던 보조금 부정사용 관련 감사사례를 참고하여 개발했다.

 

이창석 서울시 감사담당관은 “청백-e 시스템을 통하여 보조금을 상시모니터링 할 경우 고질적인 지방보조금 부정 부패를 미연에 방지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방보조금 부정사용 감사사례를 참고하여 예방행정 시나리오를 계속 발굴·적용하여 시민의 소중한 세금이 낭비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화문과 시청 사이
메인사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로 운영 중단된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이전
1/22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